삼성디스플레이는 11월 11일 아산시 선문대 체육관에서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한  ‘제12회 사랑 나눔 김장축제’를 열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 및 가족, 지역봉사단체 등 500여 명이 참여해  맛깔스러운 김치를 함께 담그며 나눔의 온정을 모았습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선문대학교 외국인 학생과 다문화 가족 등 100여 명이 함께 해 국적은 달라도 이웃사랑의 마음은 똑같다는 걸 확인하는 시간이 됐습니다.

 


이번 김장축제 비용은 지난 10월 임직원이 1m를 걸으면 1원이 적립되는‘함께 걷는 길’행사에 참여한 임직원들의 성금 2억 원으로 마련되었으며, 사용된 배추만해도 2만5천 포기에 양념을 합하면  총 45톤의 재료를 사용했다고 하네요. 삼성디스플레이의 자매마을인 강원도 영월지역에서 절임배추를, 양념 재료는 아산, 천안 농가에서 구매했다고 하니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됐겠죠?



삼성디스플레이의 겨울철 대표 사회 공헌 행사인 ‘사랑 나눔 김장축제’는 지난 2005년부터 지금까지 총 6,000여 명이 참여해 김장김치 320톤을 담갔으며, 31,000세대의 이웃들과 건강한 겨울나기 반찬을 나눠오고 있습니다. 이날 담근 김치는 아산시와 천안시를 통해 홀몸노인 및 한 부모 가정 등 생활이 어려운 4,000세대의 이웃들에게 전달했습니다.



이영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원대표는 “배추와 김칫소, 그리고 만든 이의 정성이 조화롭게 버무려져 맛있는 김치가 되는 것처럼 저희도 이웃들과 소통하며 어우러져 함께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 기쁘다. 정성이 듬뿍 담긴 김치 드시며 우리 이웃들이 건강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삼성디스플레이
콘텐츠가 마음에 드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