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의 AMOLED는 일련의 체계적이고 전략적인 혁신을 통해 빠르고 거침없는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

 

삼성 갤럭시 S6의 슈퍼아몰레드가 디스플레이 화질평가 기관인 '디스플레이메이트'로부터 최고등급인 'Excellent A'를 받았습니다. 디스플레이메이트가 10일(현지시각)에 공개한 평가에 의하면, 갤럭시 S6의 AMOLED가 고해상도, 소비전력, 야외시인성 등에서 갤럭시 S5는 물론, 반년 전 출시된 갤럭시 노트4의 성능을 뛰어넘었다고 밝혔습니다.


★ 2배로 증가한 픽셀수와 20% 감소한 소비전력


갤럭시S6는 5.1인치 화면에 QHD(2560 x 1440)의 해상도로, 갤럭시 S5의 FHD(1920 x 1080)에 비해 픽셀수가 2배 가까이 증가했는데요, 디스플레이메이트는 모바일 기기 최고수준의 고해상도를 구현했다고 분석했답니다. (갤럭시 노트4는 518 PPI입니다.)

 

 

또한 일반적으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거리인 10인치 (25.4cm) 내외의 거리에서 육안으로는 구분하기 어려운 세밀한 수준의 완벽한 선명도를 구현했다고 평가하였는데요. 픽셀 수가 약 2배 증가하여, 디스플레이 구동을 위한 프로세싱 자원이 늘었음에도, 전력소모량은 S5 대비 20%나 줄었답니다. 최대 밝기로 제품을 사용할 때 갤럭시 S5의 전력소모량은  0.82와트인 반면, S6는 0.65와트로 20.7%나 낮았습니다.

 

 

 

밝은 햇빛 아래에서도 뛰어난 화질


태양빛이 내리쬐는 야외에서는 디스플레이의 시인성이 떨어지는데요. 갤럭시 S6는 최고 휘도와 최저 반사율로 이를 극복하였답니다. 야외에서의 갤럭시 S6 휘도는 542~784 cdm/㎡로 측정되었는데요. 태양광이 강할 때의 최고 휘도는 784cdm/㎡로 갤럭시 S5의 698cdm/㎡ 보다 12.3% 높아져서, 현존 모바일 디스플레이 중에서 최고 수준을 기록하였습니다.
 

 

디스플레이는 반사율이 높을수록 시인성이 저하됩니다. 디스플레이 커버글라스는 주변광을 흡수한 뒤 이를 다시 사용자 눈에 반사시켜 디스플레이 인지 능력을 떨어뜨리는데요. 일반적인 스마트폰 디스플레이의 평균 반사율은 10%가 넘는 반면, 갤럭시 S6는 4.6%인 절반 이하의 수준으로 평가되었습니다. 최고수준의 밝기와 최저 반사율로 디스플레이메이트로부터 야외시인성 평가에도 엑설런트 A+ 등급을 획득하였습니다.

 

 

갤럭시 S6의 AMOLED는 모바일 기기 최고의 해상도와 휘도, 뛰어난 야외시인성, 낮은 전력소모량 등 최고의 성능을 자랑하며, 디스플레이메이트로부터 "삼성디스플레이의 AMOLED가 거침없는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는 평을 받았는데요. 앞으로의 AMOLED도 기대해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삼성디스플레이
콘텐츠가 마음에 드셨나요?